22792215_10212361215017317_6918317456678692295_o.jpg

Bio

EunHye Kang is a Seoul and New York-based installation artist born in Seoul, South Korea. She graduated with a MFA from Cranbrook Academy of Art in Bloomfield Hills, Michigan in 2013. Kang received her BFA from Maryland Institute College of Art (MICA) in 2010. Kang creates large-scale geometric installations in architectural spaces. She uses lines as a way to decompose the space. Also, she tries to create negative volume by using achromatic lines. With concepts of division and proportion, she aims to represent abstract shape and contour in the spaces. She trained as a Full-time apprentice at Fabric Workshop and Museum in Philadelphia, PA, U.S. in 2012. After graduation from the graduate school, Kang participated in Vermont Studio Center Residency in Johnson, Vermont in 2013 and was involved as a recent graduate resident and studio member at the Brooklyn Art Space, Brooklyn, New York in 2014. Also, She participated in her first solo exhibition in NYC in 2014 and over 40 group exhibitions in Seoul, South Korea / Sofia, Bulgaria / Philadelphia, New York, Washington D.C., Los Angeles, New Jersey, Colorado, Maryland, and Michigan in the U.S. She selected as an artist for the Han-gul big festival organized by the Cultur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and created a large-scale pattern installation using Han-gul in the Gwanghwamun Square. Kang had a solo exhibition for <2015-2016 Notable Artist Award> at Korean Cultural Center in Paris, France in February, 2016 and participate in a long-term(2 years) residency at the Young-Eun Museum of Contemporary Art located in Gwang-ju, Gyeonggi-do. Recently, she is studying Ph.D in Fiber Art at Hong-ik University graduate school in Seoul, South Korea. She is scheduled to move to Residency in Gyeonggi Creation Center from upcoming March 2018.

 

작가 소개

한국과 뉴욕을 무대로 활동하고 있는 설치작가 강은혜는 미국 메릴랜드 예술대학교 (Maryland Institute College of Art)에서 BFA, 크랜브룩 아카데미 오브 아트 (Cranbrook Academy of Art)에서 MFA를 취득하였다. 작가는 기하학적이고 추상적인 선의 이미지를 이용하여 건축적 공간의 독자적 재해석을 시도한다. 그녀는 무채색의 선으로 공간을 분해하고 공간 안에 음의 부피와 밀도를 표현하며, 나눔과 비율의 개념을 가지고 추상적인 형태와 윤곽을 공간 안에 적용한다. 크랜브룩 아카데미 오브 아트 대학원 재학 중 필라델피아 소재의 더 패브릭 워크샵 앤드 뮤지엄 (The Fabric Workshop and Museum)에서 인턴쉽을 마쳤으며, 졸업 후 브루클린 아트 스페이스(Brooklyn Art Space, 뉴욕), 버몬트 스튜디오 센터(Vermont Studio Center, 버몬트)에서 레지던시를 했다. 이후, 뉴욕에서 본격적으로 설치작가로 활동하며 개인전과 다수의 단체전에 참여하였다. 2014년 한글날에는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한글문화큰잔치에 전시작가로 선정되어 광화문광장 내에 한글을 이용한 대규모 패턴설치작업을 하였으며, 2015년에는 광화문국제아트페스티벌(GIAF) 야외미술제 <ART & PLAY> 설치작가로 참여하여 우수상을 수상하였다. 주프랑스 대사관 한국문화원 정기전시 공모 <2015-2016년 주목할 만한 작가>에 선정되어, 2016년 2월 프랑스 파리에서 개인전을 하였고, 5월에는 <2016주스페인 한국문화원 전시공모>에 선정되어 문화원 내 갤러리에서 스페인 작가와 함께 한-서 교류 2인전을 개최하였다. 또한, 서울 광화문에 오픈한 포시즌스 호텔 서울에 작품 21점이 영구소장 전시되어있다.  <영은창작스튜디오 장기입주작가(2년)>로 선정되어, 2016년 3월부터 2018년 2월까지 입주하여 작품활동을 이어가고 있으며, 2017년 10월 <주워싱턴DC 한국문화원  전시공모>에 선정되어 개인전을 하였다. 현재, 홍익대학교 대학원에서 섬유미술전공 박사과정을 공부하고 있으며, 다가오는 2018년 3월부터 경기창작센터 입주작가로 활동할 예정이다.